안동시, 노후상수도관 교체로 유수율 증대에 총력
상태바
안동시, 노후상수도관 교체로 유수율 증대에 총력
  • 안동뉴스 편집부
  • 승인 2019.05.21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올해 8개 지구에 35억원 투입, 노후 관로 23㎞ 교체(갱생) -

 

 

안동시는 맑고 깨끗한 수돗물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노후 상수도관 교체 등으로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은 물론 유수율 제고에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유수율 : 수돗물 총생산량 가운데 누수되지 않고 경제적인 수익을 얻을 수 있는 급수량의 비율.
시는 그동안 깨끗하고 맑은 물 공급을 위해 상수도 관로 총 1,995㎞ 가운데 30년 이상 경과한 낡은 관로 679㎞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로를 교체 중이다.

지난해에 법흥동, 동부동, 대석동, 옥야동, 태화동, 옥동, 상아동, 송천동 등 9개 지구에 노후 관로 20㎞를 교체했다.

올해는 풍산읍 안교리, 안막동, 운흥동, 상아동, 용상동, 태화동, 평화동 등 8개 지구에 3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노후 관로 23㎞ 교체(갱생)를 계획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안막동 일원에 비굴착 상수도관 갱생공법을 도입해 공사로 인한 시가지 도로굴착을 최소화하고 시민의 통행불편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안동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노후 상수도관 교체와 관로 누수 조기발견 및 복구 등을 통해 유수율 제고와 맑은 물 안정적인 공급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