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준비생 상대, 공기업 취업알선 사기범 2명 검거
상태바
취업준비생 상대, 공기업 취업알선 사기범 2명 검거
  • 안동뉴스 편집부
  • 승인 2017.02.22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동경찰서(서장 김상렬)에서는,

❍ 공공기관 및 공기업에 취업시켜주겠다며 취업알선비 명목으로 취업준비생들을 상대로 알선비 명목으로 돈을 가로챈 A씨(42세)와 B씨(42세)를 사기혐의로 검거하였다.

❍ A씨 등은 2015년 3월경 일자리를 찾고 있던 피해자 C씨(32세)에게 접근하여 “○○공사 노조위원장에게 부탁하여 취업을 시켜주겠다”고 속이고 알선비 명목으로 500만원을 건네받는 등 2016년 10월경까지 피해자 5명으로부터 5,000만원을 받아 편취하였으며

❍ 이 과정에서 B씨는 노조위원장 행세를 하였으며 피해자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한국철도공사 사장 및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 명의 임명장까지 위조하는 치밀함을 보였다.

□ 경찰은
❍ 취업난을 틈타 구직자를 노린 취업 알선 사기를 생활반칙 행위로 선정하고 100일간 특별단속(’17. 2. 7~5.17) 활동중이라고 밝혔다.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