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정부지원 국제대회 선정
상태바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정부지원 국제대회 선정
  • 안동뉴스 편집부
  • 승인 2017.01.07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 지자체 개최 국비지원 대상 국제경기대회’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총 30여개 대회를 신청 받아 심사한 결과,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대회가 우수한 평가를 받아 전국 10개 국제경기대회로 선정됐다.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대회’는 프랑스, 이탈리아, 러시아, 미국 등 12개국 100여명의 참가 규모로 국가별 쿼터(부문별 8명)로 출전한다. 지난 시즌 세계 랭킹 8위 이내 선수들이 출전해 남녀부 리드(lead), 스피드(speed) 등 4개 종목의 경기에서 세계적인 수준의 실력을 선보이며 각축전을 펼친다.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에 경북에서 유일하게 선정된‘청송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대회’는 국제산악연맹이 개최하는 아시아 유일의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대회로 지난 2011년부터 청송군 부동면 내룡리 얼음골에서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오는 13일부터 1월 15일까지(3일간)개최될 예정이다.

청송 월드컵대회는 유럽중심의 아이스클라이밍대회를 아시아로 확대하는 교두보 역할을 담당했고, 아이스클라밍이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시범종목으로 선정되는 등 세계적인 관심과 참여가 늘어나면서 2011년부터 2015년까지 5회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이러한 토대위에서 청송군은 2016년부터 2020년까지 5년간의 대회를 재유치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서 원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청송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대회가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세계적인 대회로 우뚝 서기를 바란다”며“개최지인 청송군도 겨울 빙벽 스포츠 메카로 입지를 확고히 구축하고 선수들과 관광객들의 지속적인 방문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